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Admin

목요성경공부: 신명기 2강


들으라 이스라엘 2: 기억하라 (신명기 5:1 ~ 8:20)


 


• 시간적 배경: 애굽을 떠난 지 삼 개월이 되던 날(출 19:1)에 대한 회상 • 장소적 배경: 호렙 산( = 시내 산 5:2)


(그 당시에) 이틀 동안 백성을 성결하게 한 후 셋째 날에 시내 산에 강림하신 여호와(출 19:18) 연기, 불, 진동quaking(출 19:18)은 목소리와는 다르다. 불, 구름, 흑암(5:22)도 마찬가지.

"들으라 이스라엘" (1): 규례(5:1): 지정된 것, 정해진 한계 법도: 판결문이나 공식적인 선언 우선 들어야 배울 수 있다. 그 다음에는 지키고 행하는 일이 가능하다. ‘듣는’ 것만 명령이다. 나머지는 들음의 결과로서 주어진다.

언약의 당사자: 오늘(시간) 여기(공간) 살아 있는 우리 곧 우리와 세우심(5:3) 언약은 시간과 공간 속에서 생명을 통해 전달된다.

내용: "나는 너를 애굽 땅, 종 되었던 집에서 인도하여 낸 네 하나님 여호와" (5:6)로 시작. 어떻게 인도하셨나? "나의 하나님 여호와가 강한 로 애굽에서 나를 인도하여 냄"(5:15)

지정된 규례들을 듣고나면 두 가지 반응이 가능하다. 지정하신 분을 미워하든지 사랑하든지.

각각의 행동에 대해서 판결하신다. 죄는 갚으시고(v. count; 7:10) ,은혜는 베푸신다. 삼사 대까지? (아모스 1-2장에서 ‘서너 가지’는 3+4=7 이었다.) cf. 셀라에서 데라까지가 칠 대(창 11:10-26)


종에게는 쉼이 없다. 그러므로 안식(5:15)은 나를 종 되었던 집에서 빼낸 여호와를 기억하는 방법. 십계명을 두 돌판에 써서 모세에게 주심(5:22) 명령과 규례와 법도를 모세에게 이르시고 모세가 그것을 이스라엘 백성에게 가르치는 방식으로 행할 수 있게 하셨다(5:31). 전한 것을 듣고 행하는 것은 그 때나 지금이나 변함이 없다.

6:1 명령과 규례와 법도를 행하는 것은 건너가서 차지할 땅에서 살기 위한 조건이다. 6:4 "들으라 이스라엘" (2): 우리 하나님 여호와는 오직 유일한 여호와이시다. 그러므로 여호와를 사랑하라.

말씀을 ‘오늘’ 듣는 것이 중요하다(6:6). 가르친다(6:7): v. 뾰족하게 만들어서 구멍을 뚫다. "하나님의 말씀은 살아 있고 활력이 있어 좌우에 날선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혼과 영과 및 관절과 골수를 찔러 쪼개기까지 하며 또 마음의 생각과 뜻을 판단하나니" (히 4:12)

기업으로 차지할 땅에는… 내가 건축하지 않은 크고 아름다운 성읍이 있다(6:10). 내가 채우지 않은 아름다운 물건이 가득한 집이 있다(6:11). 내가 파지 않은 우물이 있고 내가 심지 않은 포도원과 감람나무가 있다. 동시에 우상 숭배(6:14)와 하나님에 대한 시험(6:16)을 금하고 있다. 맛사(또는 므리바 출 17:7) 결국 명령, 규례, 법도, 증거들을 지키는 것이 여호와 보시기에 "정직하고 선량한 일"이다(6:17-19). 그러면 복을 받고 그 땅에 들어가며 그 땅을 차지한다.


자녀 세대의 질문: "하나님이 명령하신 증거와 규례와 법도는 오늘 우리에게 무슨 의미가 있나요?" 부모 세대의 대답(6:21-25): "바로의 종에서 우리를 맹세하신 땅으로 인도하신 분이 하나님이시다. 그 하나님은 우리가 항상 복을 누리면서 오늘과 같이 사는 것을 원하시기 때문에 명령을 지키게 하신다. 명령을 지키는 것이 우리의 의로움이다."(6:25)

가나안의 일곱 족속: 헷, 기르가스, 아모리, 가나안, 브리스, 히위, 여부스는 수적으로 많고 힘이 셈. 언약을 맺지 말라(수 9:3-15의 기브온 거민들 이야기) / 불쌍히 여기지 말라 / 혼인하지 말라. 제단을 헐라 / 주상을 깨뜨리라 / 아세라(행복과 번영을 약속하는 신) 목상을 베어내라 / 조각한 우상들을 불태우라


성민(7:6): 거룩한 이유를 하나님의 ‘택하심’에서 찾아야 한다. 택하신 이유: 모든 민족 중에 가장 적어서. 사랑하기 때문에(미가 5:2에서도 같은 원리 발견) 또 한가지 이유가 있다면 "맹세"다. 우리 하나님 여호와는 신실하시다faithful(7:9).

명령과 규례와 법도를 지킨 결과: 인애(사랑), 복, 번성, 자녀에게 은혜, 소산의 풍성함, 소와 양의 번식. 생육(번성에 필수적인)과 질병은 우리가 노력한다고 할 수 있는 부분이 아니다. 지키지 못하도록 하는 올무: 이방의 신들(7:16)과 물질(7:25)은 결국 하나다.

전례precedent(8:20): 여호와(주인)의 목소리에 순종하지 않는 민족들(농부들)을 멸망시키신다.

Q. 왜 하나님을 잊어버리고 다른 신을 섬기고 절하게 되는가? 먹어서 배부르게 됨. 아름다운 집을 짓고 거주하게 됨. 소와 양이 번성함. 은금이 증식됨. 소유가 다 풍부하게 됨. 그러나 그 때에… 마음이 교만해지고 여호와와 그가 행하신 일들을 잊어버림. 대신 "내 능력과 내 손의 힘으로 내가 이 재물을 얻었다."고 말함.

광야 사십 년의 의미: 나를 낮추셨다(괴로움이 아니라 겸손함이 목적). 나를 시험하셨다(넘어짐이 아니라 증명과 입증이 목적: 내 마음은 어떠한지 하나님의 명령을 지키는지 지키지 않는지).

"사람(사실은 아들; 8:5)은 떡으로만 아니라 여호와의 입에서 나오는 모든 말씀으로 산다." 또한 인도하시는 땅은 골짜기일수도 있고 산지일수도 있다. 그러나 어느 곳에서든지 시내와 분천과 샘을 만나게 된다.

조회수 4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기독교의 핵심 진리_9강: 예배의 정의 / 인생의 목적인 예배 / 다른 불

◈ 구약에서 ‘예배’로 번역된 단어는 ‘존경과 복종의 의미로 땅에 엎드린다.’는 뜻을 가진 히브리어 ‘샤카’이다. 신약에서 ‘예배’로 번역된 단어는 헬라어 ‘프로스퀴네오’인데 이 단어 역시 ‘존경과 복종의 표시로 무릎을 꿇고 땅에 이마를 대다.’라는 의미를 가졌다. ‘기도’가 ‘예배’와 같은 말이었던 것처럼 성경에서는 ‘찬양’도 ‘예배’와 같은 말로 사용

기독교의 핵심 진리_8강: 교회, 하나님이 불러내어 모인 백성들

▣ 교회란 무엇일까?(What is Church?) ㆍ[구약]에서 교회의 개념은 ‘거룩한 자들의 모임’(시편 89:5 소집되거나 모아진)과 ‘회중’(예레미야 30:20 증인이나 목격자의 역할을 하는 사람들)에서 찾을 수 있다. ㆍ[신약]에서 교회는 ‘에클레시아: 에크(out of)+칼레오(*called)’다. 교회는 ‘세상으로부터 불리워 나온 사람

Comments


bottom of page